이희원 갤러리

아이디

비밀번호

제   목
하얀 그리움
[ 2011-03-11 08:02:34 ]
글쓴이
lee
조회수: 1710        



하얀 그리움 / 안희선 


잠 깊은 곳에서 
솟아난 아픈 꿈은 
가슴에서 쏟아지는, 
하얀 그리움 

그러나, 
갑자기 낯설어진 그대는 
쓸쓸한 시간 끝에서 
흔들리는 희미한 햇살 

닿을 수 없는 그 모습에 
가슴 뚫린 내 사랑은 
너무 아파, 
차라리 
그리워 하지 않는다 

죽음보다 
깊은 잠 속에서도 




번호 제목 작성자 올린날짜 조회수
37 수채화 lee 2013-07-31 649
36 바람비 내리는 날에는 lee 2013-07-31 592
35 꽃마리 lee 2013-07-31 642
34 봄꽃 피다 lee 2011-03-11 1956
33 어느 기똥찬 날에 [1] lee 2011-03-11 1932
32 내 마음의 남새밭 [1] lee 2011-03-11 2000
31 아버지의 밥그릇 lee 2011-03-11 1890
30 자작나무의 독백 lee 2011-03-11 1806
하얀 그리움 lee 2011-03-11 1711
28 질량 불변의 법칙 lee 2011-03-11 2334
27 신묘년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lee 2010-12-29 1683
26 늑대와 여우 lee 2010-11-10 1924
25 사람 소리 lee 2010-11-06 1805
24 물과 싸우다 lee 2010-10-26 1919
23 미탄사지에서 lee 2010-10-26 1966
1 [2] [3] 
이름 제목 내용